2021-09-22 13:38 (수)
순천시 ‘위기의 지방대학 살리기’ 지역사회 함께 나서
상태바
순천시 ‘위기의 지방대학 살리기’ 지역사회 함께 나서
  • 정진영 기자
  • 승인 2021.07.30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천시‧대학 상생협력 협의체 발족
순천시 ‘위기의 지방대학 살리기’ 지역사회 함께 나섰다.
순천시 ‘위기의 지방대학 살리기’ 지역사회 함께 나섰다.

순천시‧대학 상생협력 협의체 발족

학령인구 감소 및 대학 신입생 정원 미달 등 지역대학의 위기가 코앞까지 다가왔다. 순천시는 대학의 존폐위기를 대학에만 맡길 것이 아니라 대학의 위기는 곧 지역의 위기라는 생각으로 대학과 지역이 함께 머리를 맞대고 지방대학 소멸위기 대응하기 위해 상생협력 협의체를 구성하여 그 첫걸음을 내딛었다.

순천시(순천시장 허석)는 30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지역과 대학의 상생협력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순천시, 순천시의회, 순천시 소재 3개 대학교와 순천시교육지원청, 순천상공회의소가 한자리에 모였다.

이 자리에서 각 기관은 대학협력사업 추진현황을 공유하고, 앞으로 지역과 대학이 연계해 볼 만한 사업들을 제안했다.

순천시-대학 상생협력 협의체는 지역 대학들이 직면하고 있는 각종 현안에 대해 각 대학별 특성에 맞는 경쟁력 제고방안을 함께 모색하고, 지역 특화산업과 연계한 맞춤형 직업교육체제 도입방안을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

허석 순천시장은 “대학과 지역은 연대의식을 갖고 지역 우수인재의 수도권 유출을 막기 위해 지역의 모든 역량을 동원하여, 지역인재를 대학에서 양성하고 우리 지역에서 취업하고 정주할 수 있도록 선순환구조를 구축해나가겠다”며 “지역 대학을 혁신하고, 지역에서 정착할 수 있도록 지자체와 기업, 대학이 함께 소통하고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진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