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2 12:43 (수)
신안군, 2022년 7,200억 원의 국고사업 힘찬 발걸음
상태바
신안군, 2022년 7,200억 원의 국고사업 힘찬 발걸음
  • 고영 기자
  • 승인 2021.09.06 1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년 주요 현안사업을 위한 국고 확보 총력
신안군, 2022년 7,200억 원의 국고사업 힘찬 발걸음.
신안군, 2022년 7,200억 원의 국고사업 힘찬 발걸음.

2022년 주요 현안사업을 위한 국고 확보 총력

신안군(군수 박우량)은 2022년 새로운 도약을 위해 7,200억 원의 국고보조사업 확보를 위한 힘찬 발걸음을 내딛고 있다.

군은 8월 24일 기재부에서 발표한 국도․국지도 5개년 계획에서 ‘추포-비금 연도교 건설사업’ 3,827억원과 ‘암태 신석-단고 국도개선사업’ 582억 원이 확보된데 이어, 3일 정부가 국회에 제출한 2022년도 정부 예산안에 2,813억 원의 국고사업이 반영됐다고 밝혔다.

국도·국지도 계획에 따라 신안군은 비금․도초권역의 육상교통 확보 및 흑산․홍도권역의 해상거리를 단축시킬 수 있게 되었고, 천사대교 개통에 따라 교통이 혼잡했던 암태 내 국도 개선으로 지역주민과 관광객들의 교통 불편이 크게 해소될 전망이다.

2022년 정부 예산에 반영된 주요 사업으로는 ▲국고 77호선(신장~복룡) 시설개량사업 170억 원 ▲압해~송공 국도2호선 시설개량 63억 원 ▲흑산도 소형공항건설 81억 원 ▲흑산도항 개발사업 155억 원 ▲신안 경찰서 신축 160억 원 ▲국립소금산업진흥연구센터 건립 22억 원 ▲압해~화원 국도77호선 연결도로 429억 원 등이 있다.

특히, 젊은 청년들의 귀어 유입 증대를 위해 신안군에서 처음 시작한 어선구입 임대사업비 15억원이 정부안에 반영되어 귀어를 원하는 청년들에게 큰 희망을 줄 수 있게 되었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2022년은 신안군 역사의 큰 획을 긋는 중요한 시기다”며, “국도․국지도 5개년 계획 사업과 정부예산에 반영된 사업뿐만 아니라 더 많은 국고 확보를 위해 지역 국회의원과 적극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고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