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9-27 17:42 (수)
목포시, 가뭄에 단비…주암댐 가뭄 심각단계 해제
상태바
목포시, 가뭄에 단비…주암댐 가뭄 심각단계 해제
  • 김재형 기자
  • 승인 2023.05.15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 식수원, 주암댐 저수율 지난해 5월과 같아져
물 절약 가구 요금감면 6월 고시분까지 적용
목포시, 가뭄에 단비…주암댐 가뭄 심각단계 해제.
목포시, 가뭄에 단비…주암댐 가뭄 심각단계 해제.

시 식수원, 주암댐 저수율 지난해 5월과 같아져
물 절약 가구 요금감면 6월 고시분까지 적용

목포시는 시 주요 상수원인 주암댐 저수량이 예년 수준으로 정상 회복됨에 따라 영산강홍수통제소가 6일 오전 7시를 기해 가뭄단계를 해제했다고 밝혔다.

지난 2022년 8월 30일부터 주암댐 가뭄 ‘심각단계’가 10개월간 유지되었으나, 지난 4일부터 7일까지 143.7mm의 많은 비가 내리면서 주암댐 저수율은 지난 11일 기준, 작년 5월과 같은 31%까지 상승했다.

그 동안 목포시는 가뭄 극복을 위해 주암댐 용수를 줄이고 비상연계관로를 통해 장흥댐 용수를 일 6,000톤 추가 공급받아 급수체계를 조정하면서 물부족에 대비해 왔다.

또한, 8개 시민단체와 함께 가두 캠페인을 펼치는가 하면 주요거리 플래카드 게첨, SNS를 통해 대시민 물 절약 홍보를 진행했다. 시민들의 물 절약을 유도하기 위해 물절약 가구에 수도세 감면 및 취약계층 절수기기 지원 정책을 실시했다.

상시 누수 점검 및 노후관 교체공사를 통해 2021년 81.1%의 유수율을 2022년말에는 84.6%로 3.5% 향상시켰고, 2023년에는 유수율 85% 목표로 점검 및 유지보수를 강화하고 있다.

앞으로, 시는 물 절약 가구 요금감면 정책을 6월 고시분까지만 적용할 예정이다. 또한 3월말 대상자를 모집한 취약계층 절수기기 지원은 5월 말부터 설치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가뭄 동안 목포시민분들의 적극적인 물절약 운동 동참과 응원으로 가뭄을 극복할 수 있어 시민 분들에게 감사를 드린다”며, “이번 가뭄을 계기로 관련 시설확충과 물 절약 시책을 발굴해 앞으로 재해에 대비를 철저히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재형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