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0 01:50 (토)
송혜교-서경덕 한국알림이, 몽골 '이태준 기념관'에 한글 안내서 기증한다
상태바
송혜교-서경덕 한국알림이, 몽골 '이태준 기념관'에 한글 안내서 기증한다
  • 정진영 기자
  • 승인 2024.06.13 1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몽골 울란바토르 내 '이태준 선생 기념 공원'.
몽골 울란바토르 내 '이태준 선생 기념 공원'.

'한국 알림이'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와 배우 송혜교가 의기투합해 몽골 울란바토르 내 '이태준 기념관'에 한국어 안내서를 기증한다고 밝혔다.

몽골 울란바토르 시내에는 '이태준 선생 기념 공원'이 있 다. 지난 달 이 곳을 방문한 서 교수는 올해 안에 새로운 '이태준 기념관'이 건립된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이태준 선생은 1914년 울란바토르로 이동하여 상하이 임시정부에 독립자금을 운반하고 의열단 활동을 하는 등 독립운동에 투신한 인물이다.

이에 대해 서 교수는 "최근 현장 관리를 맡고 있는 몽골 한인회와 협의하여 신축하는 '이태준 기념관'에 한국어 및 몽골어로 제작하는 안내서 1만부를 기증하기로 합의했다"고 전했다.

또한 그는 "코로나19 이후 전 세계 곳곳에 남아 있는 대한민국 독립운동 유적지 의 상황이 썩 좋은 편은 아니다"고 말했다.

특히 "우리 의 지속적인 관심과 방문만이 해외에 방치되어 있는 대한민국 독립운동 유적지를 알리고 보존 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이 될꺼라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서경덕 기획, 송혜교 후원으로 지난 13 년간 해외에 남아 있는 대한민국 독립운동 유적지에 한국어 안내서, 한글 간판, 부조작품 등을 지금까지 35 곳에 기증해 왔다.

한편 서 교수는 "올해도 몽골 뿐만 아니라 전 세계 다양한 곳에 기증을 추진할 예정이니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정진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