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7 17:53 (금)
박홍률 목포시장․목포시 직원, 주말 휴일 반납하고 제설작업 총력
상태바
박홍률 목포시장․목포시 직원, 주말 휴일 반납하고 제설작업 총력
  • 정소희 기자
  • 승인 2022.12.18 2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 직원 제설차량 총 가동 …간선도로, 경사로, 횡당보도 등 제설
박홍률 목포시장과 목포시 직원들이 주말 휴일을 반납하고 제설작업에 총력을 펼쳤다.
박홍률 목포시장과 목포시 직원들이 주말 휴일을 반납하고 제설작업에 총력을 펼쳤다.

전 직원 제설차량 총 가동 …간선도로, 경사로, 횡당보도 등 제설

박홍률 목포시장과 목포시 직원들이 주말 휴일을 반납하고 제설작업에 총력을 펼쳤다.

전남지역에 대설주의보가 발령된 가운데 목포에는 17~18일 새벽까지 12cm가 넘는 눈이 내림에 따라 목포시는 주말 동안 24시간 재난상황실을 가동하는 한편 교통 불편 최소화에 안간힘을 쏟았다.

목포지역은 지난 17일부터 내린 소낙눈에 영하 4도 이하의 강한 한파까지 겹치면서 도로에 쌓인 눈이 쉽게 녹지 않는 상황이다. 시는 17일 20시부터 제설차량 6대를 가동해 주요 간선도로와 경사로에 제설작업을 실시하고 있으며, 제설차량 진입이 어려운 이면도로는 소형제설기 5대를 투입해 제설작업을 펼쳤다.

또한 폭설로 인한 시민 불편 최소화를 위해 18일 오전 6시부터 전 직원을 비상소집하고 담당 구역별로 배치해 갓길, 횡단보도, 버스승강장 주변의 눈을 치웠다.

시는 적설량이 1~5cm 미만일 경우에는 도로제설단을 통해 대응하고, 대설주의보·경보 및 5cm 이상 등 비상시에는 전 직원을 투입해 인도, 횡단보도, 버스승강장 등을 인력으로 제설한다.

시 관계자는 “폭설과 한파 피해 최소화에 만전을 기하겠다”면서 “빙판길 낙상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불필요한 외출을 자제하고, 수도와 보일러 배관 등이 동파되지 않도록 보온 조치를 당부드린다. 또 내 집·내 점포 앞 눈치우기에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김재형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