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3 19:45 (일)
박문옥 전남도의원, “전남도·도교육청, 사회공헌도 높은 제2금융권 적극 활용해야”
상태바
박문옥 전남도의원, “전남도·도교육청, 사회공헌도 높은 제2금융권 적극 활용해야”
  • 정진영 기자
  • 승인 2023.03.17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 단체 보조금 중 5천만원 이하 1,175건…2금융권(단위농협 제외)이체 ‘69건’ 뿐
박문옥 전남도의원.
박문옥 전남도의원.

도 단체 보조금 중 5천만원 이하 1,175건…2금융권(단위농협 제외)이체 ‘69건’ 뿐

전남도의회 박문옥 의원(더불어민주당·목포3)은 16일 제369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5분 발언을 통해 지역사회 공헌도가 높은 제2금융권을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전남도와 전남도교육청에 제안했다.

박문옥 의원은 “전라남도에는 본점기준 44개 신협, 185개의 상호금융기관, 4개의 상호저축은행과 55개의 새마을금고가 있다”며 “실제 목포 소재 1개 금융기관의 경우 지난 12년간 약 8억 원에 달하는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는 등 지역의 2금융권(지역밀착형 금융기관)들이 많은 사회공헌 사업을 펼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전남도와 전남도교육청이 예산을 투입해 이들 금융기관을 지원할 수 없지만, 그동안 해왔던 관행을 조금만 변경하면 지역 금융기관과 상생할 수 있는 방안이 있다”고 제안했다.

전남도에 따르면 ’22년 보조단체 자금 이체는 총 1,600건으로 이 중 5천만 원 이하 이체건수는 1,176건이며, 5천만 원 이하 2금융권(단위농협 제외) 이체는 69건에 불과하다.

박 의원은 “은행은 「예금자보호법」으로 최대 5천만 원까지, 2금융권은 「상호저축은행법」이나 「신용협동조합법」 등을 통해 최대 5천만 원까지 법으로 똑같이 보장받고 있다”며 “막연한 불안감으로 그동안 2금융권을 외면했다면, 법적인 보장도 동일하면서도 지역사회 공헌도가 큰 2금융권(지역밀착형 금융기관)에 대해 적극 이용할 수 있는 방안을 강구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박 의원은 “사회공헌사업은 지역민과 함께 상생해야 할 기업의 최소한의 덕목이지만 이를 실천하는 기업에 대해 도민이 나서서 응원해 줘야한다”며 “도민을 위해 많은 공헌사업을 펼치고 있는 2금융권에 대해 소규모 단체 보조금이라도 예치할 수 있도록 전남도와 전남도교육청에서는 각별히 관심을 가져주시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정진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