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3 19:45 (일)
보성군, 2024년 달라지는 제도와 시책 발표
상태바
보성군, 2024년 달라지는 제도와 시책 발표
  • 정진영 기자
  • 승인 2024.01.31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개 분야, 97개 신규 시책으로 달라지는 보성 생활

6개 분야, 97개 신규 시책으로 달라지는 보성 생활

보성군은 31일 올해부터 달라지는 6개 분야 97개의 제도와 시책을 발표했다.

분야별 주요 시책은 ▲일자리·경제 12건, ▲농림·축산 24건, ▲해양·환경·산림 7건, ▲관광·체육 2건, ▲복지·인구·여성 45건, ▲안전·건설·일반행정 7건이다.

▲일자리·경제 분야는 전라남도 청년 근속장려금 사업이 신규로 추진된다. 관내 주소를 둔 만 18세 이상 45세 이하 중소기업에 취업한 청년들을 대상으로 실시되며, 4년간 1인당 최대 2천만 원까지 지원한다.

또한, 교통약자의 이동 편의 증진을 위해 콜택시는 7대로, 바우처택시는 19대로 운영 대수를 확대한다.

▲농림·축산 분야에서는 ‘다 함께 잘사는 보성군 농업’을 위해 대규모 농가 위주로 지원해 온 스마트온실을 중·소농가로 확대해 개소당 300만 원의 설치비를 지원한다. 농번기 인력 부족 문제를 해소하고자 외국인 계절근로자 제도를 운영하고 소농 직불금을 10만 원을 인상해 지급한다.

▲해양·환경·산림 분야로는 친환경 유기수산물 인증비를 개인당 최대 200만원, 단체는 1천만 원 지원한다. 수산물의 신뢰도를 높이기 위해 수산물 안전성조사 항목을 93개에서 184항목으로 대폭 강화한다.

▲관광·체육 분야는 소외계층의 문화 격차 해소를 위해 통합문화이용권을 기존 11만 원에서 연 13만 원으로 상향 지원한다.

▲복지·인구·여성 분야는 따뜻한 복지행정 실천을 위해 돌봄이 필요한 청년, 중장년 일상돌봄서비스를 신설한다. 저출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난임 부부 시술 비를 지원하고, 둘째 이상은 300만 원 상당의 첫 만남 이용권을 지원해 인구 활력 증대에 기여한다.

아울러, 의향 보성이라는 이름에 걸맞게 올해부터는 참전 유공자 유족 수당도 처음으로 지급하며 보훈명예수당은 월 5만 원에서 8만 원, 참전명예수당은 10만 원에서 12만 원으로 인상한다.

▲안전·건설·일반행정 분야는 군민의 정보화 역량 강화를 위한 정보화 교육을 연중 추진하며, 화재로 인해 건축물에 피해를 입은 군민의 조속한 재난 복구를 위해 화재 폐기물 처리비를 최대 3백만 원 지원한다.

김철우 보성군수는 “2024년에는 군민의 일상생활과 아주 밀접한 사소한 것부터 작은 변화를 통해 달라지는 보성군의 미래 발전을 일궈내고 군민들께 꿈과 행복이 넘치는 희망찬 한 해가 되도록 달라지는 시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보성군 2024년 달라지는 제도와 시책은 군 누리집 [HOME > 열린행정 > 군정안내 > 군정알리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정진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