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2 13:38 (수)
광주광역시 국민지원금 첫주 70% 지급
상태바
광주광역시 국민지원금 첫주 70% 지급
  • 정은찬 기자
  • 승인 2021.09.13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까지 87만6천여 명 2,191억원 온라인 신청
13일부터 행정복지센터에서 광주상생카드 지급 시작

12일까지 87만6천여 명 2,191억원 온라인 신청
13일부터 행정복지센터에서 광주상생카드 지급 시작

광주광역시는 6일부터 12일까지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 온라인 신청·지급건을 분석한 결과 87만6,626명에게 2,191억5,650만 원이 신용·체크카드 등으로 지급받았다고 밝혔다.

이는 전체 대상자 125만 명의 70%에 해당되는 것이다.

자치구별로는 젊은층 인구 비율이 높은 광산구의 신청비율이 75.0%(672억 원)로 가장 높았으며, 서구 69.7%(423억 원)·북구 69.7%(430억 원), 남구 66.1%(299억 원) 등 순이었다. 노인인구 비율이 가장 높은 동구는 62.3%(136억 원)로 신청비율이 가장 낮았다. 상생 국민지원금은 신청 다음날 바로 충전‧사용이 가능하다.

광주시는 온라인에 이어 13일부터는 오프라인 신청을 시작했다. 광주상생카드로 국민지원금을 받으려는 시민은 주소지 관할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하면 되며, 신용·체크카드로 받으려는 경우 카드와 연계된 은행으로 신청하면 된다.

오프라인 신청 첫 주에는 혼잡을 피하기 위해 출생연도 끝자리를 기준으로 요일제가 적용된다.

오프라인 신청은 현장에서 즉시 지원금을 지급하며 미성년 자녀는 동일 주소지 세대주 명의로 신청할 수 있다.

광주시는 이번 국민지원금의 원활한 지급을 위해 광주은행과 협조해 광주상생카드 25만 원권 30만매를 특별발행했다. 국민지원금 지급대상자는 10월 29일까지 신청해 올해 12월31일까지 사용해야 하며 기간 내에 미신청하거나 사용하지 못한 국민지원금은 정부와 자치단체로 환수된다.

류미수 시 사회복지과장은 “이번 추석 명절 장보기는 전통시장이나 골목상권에서 국민지원금을 사용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은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