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3 18:08 (금)
김영록 전남도지사, “여수, 남해안시대 선도 핵심 산업도시로”
상태바
김영록 전남도지사, “여수, 남해안시대 선도 핵심 산업도시로”
  • 정진영 기자
  • 승인 2021.11.16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여수서 도민과의 대화…“광양만권 산단 대개조 등 적극 지원”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여수시 도민과의 대화에서 남해안시대 선도 핵심 산업도시로 육성하겠다고 밝혔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여수시 도민과의 대화에서 남해안시대 선도 핵심 산업도시로 육성하겠다고 밝혔다.

16일 여수서 도민과의 대화…“광양만권 산단 대개조 등 적극 지원”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16일 여수시를 방문, 도민과의 대화를 통해 “광양만권 산단 대개조를 통해 신산업 육성 및 일자리 창출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김 지사는 이날 오전 여수 문화홀에서 열린 도민과의 대화를 통해 “여수는 대한민국 경제 발전을 이끌어 온 산업 인프라와 공항, 항만, 철도, 3대 SOC 기반시설이 잘 구축돼 국가 균형 발전 및 남해안 시대를 선도할 핵심산업도시”며 “여수 국가산단을 거점으로 광양, 율촌산단을 저탄소 지능형 소재부품 산단으로 대개조해 신산업 육성 및 일자리 창출에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전남도는 광양만권 산단에 2023년까지 1조2,013억 원을 투입, 저탄소 지능형 소재부품 산단으로 개조한다. 또 석유화학산업 고도화 촉매개발 테스트베드, 소재부품 혁신 시뮬레이션센터 구축 등을 통해 에너지 신산업을 육성한다.

이날 김 지사는 진남관 일원의 문화관광 콘텐츠 구축 및 경관사업 추진을 위한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김 지사는 “전라좌수영성은 역사적 가치 증대 및 시민의 문화 인지도 향상에 기여할 수 있다”며 “길 찾기 통합안내 시스템, 공공시설물 디자인 개선 등 주변 환경과 조화를 이루는 통합 문화관광 콘텐츠 구축을 위해 도비 5억 원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도민과의 대화에 참석한 여수지역 주민들은 예비사회적기업 육성, 섬 자원 활용 관광자원 개발, 섬 발전 전담기구 설치 등 다양한 지원을 요청했다.

백야도 등 여수지역 섬 자원을 활용한 관광자원 집중 개발 건의에 대해 김 지사는 “내년에 문화관광자원 개발사업, 생태 녹색 관광자원개발 사업, 가고 싶은 섬 가꾸기 사업 등 3개 사업에 총 32억 원을 투입하겠다”며 “백야도 등 섬 개발은 현재 여수시에서 진행 중인 개발계획 수립용역 완료 후 2023년 설계 단계부터 차질없이 추진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답변했다.

섬 발전 전담기구 여수 설치 건의에 대해서는 “지난 8월 2026 여수세계섬박람회 국제행사 확정은 서부권 섬 진흥원 설립과 함께 전남이 세계적 섬 메카 도약을 위한 계기가 됐다”며 “대한민국 섬의 매력과 가치를 세계에 알리고 섬이 새로운 성장동력이 되도록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어 “현재 섬발전지원센터는 별도 조직으로 설립된 것이 아니라 전남도 내 섬 해양정책과 1팀으로 구성돼 가고 싶은 섬 가꾸기 사업을 중점 추진하고 있다”며 “조직위를 통해 2026 여수세계섬박람회를 차질 없이 준비하고, 향후 동부권의 의견을 반영하는 등 섬 관련 전담기구 설립을 위한 뜻을 모으겠다”고 덧붙였다.

예비사회적기업 지원을 위한 수의계약 제도 개선 요청에 대해서는 “예비사회적기업은 요건 충족이 쉬우므로 수의계약이 가능한 고용노동부 인증 사회적기업이 될 수 없다는 것이 중앙부처의 의견이다”며 “그러나 도내 예비사회적기업이 전체 사회적기업의 50%를 차지하는 점 등을 고려, 전국 시도지사협의회와 함께 행정안전부에 제도 개선을 공동 건의하겠다”고 밝혔다. 또 “도에서는 지속 가능한 사회적경제 생태계 기반 마련을 위해 온·오프라인 판매 유통채널 진출 확대 및 사회적 가치 연대 강화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밖에 이날 도민과의 대화에서 제기된 지역 현안인 여수시 청소년 해양교육원 운영 지원, 벌가~공정리 간 도로(지방도 863호선) 선형 개량, 화양면 산전마을 지방 상수도 확충 등에 대한 지원도 약속했다.

/정진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